• 페이스북
  • 네이버포스트
  • 유튜브
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뉴욕증시, 연준 긴축 의지에 하락 마감···나스닥 2%↓

  • font-plus
  • font-minus
  • print
  • 카카오 공유하기
  • twitter
  • facebook

이미지 확대thumbanil
미국 뉴욕증시가 미 연방준비제도(Fed·연준)의 예상보다 강한 금리인상 신호에 하락 마감했다.

19일(현지시간) 뉴욕증권거래소(NYSE)에서 다우존스 산업평균지수는 전날보다 292.30포인트(0.86%) 떨어진 3만3706.74로 거래를 마쳤다.

S&P 500지수는 전일 보다 55.26포인트(1.29%) 떨어진 4228.48로, 기술주 중심의 나스닥 지수는 260.13포인트(2.01%) 하락한 1만2705.22로 장을 마감했다.

주간 기준으로도 다우 지수가 0.16%, S&P 500 지수가 1.21%, 나스닥 지수가 2.62% 각각 하락한 것으로 집계됐다. S&P 500과 나스닥 지수는 4주 연속 상승세를 마감했다.

지난 17일 공개된 7월 연방공개시장위원회(FOMC) 정례회의 의사록에서 연준의 긴축 의지가 확인된 데 이어 제임스 불러드 세인트루이스 연방준비은행(연은) 총재가 9월 회의에서 기준금리를 0.75%포인트 인상하는 것을 지지한다는 발언이 투자 심리에 영향을 미친 것으로 풀이된다.

이날도 토머스 바킨 리치먼드 연은 총재가 기자들과 만나 "물가상승률을 2% 목표로 되돌리는 데 전념하면서 이를 위해 무슨 일이든 다 할 것"이라며 긴축 기조의 유지를 강조했다.

한재희 기자 han324@

관련태그

#뉴욕증시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