페이스북 네이버포스트 유튜브
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LG전자, 공공와이파이 활성화···‘그램’ 노트북에 앱 탑재

  • font-plus
  • font-minus
  • print
  • 카카오 공유하기
  • twitter
  • facebook

이미지 확대thumbanil

27일 서울 용산구 노들섬 라이브하우스에서 공공와이파이(Wi-Fi) 활성화 업무협약을 체결한 LG전자 IT사업부장 장익환 전무(오른쪽)와 한국지능정보사회진흥원 박원재 부원장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LG전자

LG전자가 한국지능정보사회진흥원과 손잡고 공공와이파이(Wi-Fi) 활성화에 나선다.

LG전자는 지난 27일 서울 용산구 노들섬 라이브하우스에서 LG전자 IT사업부장 장익환 전무, 지능정보사회진흥원 박원재 부원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이 같은 내용의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28일 밝혔다.

공공와이파이는 정부나 지방자치단체, 통신사 등이 공공장소에서 제공하는 무료 인터넷 서비스다. 지능정보사회진흥원은 공공와이파이 구축과 운영을 전담하고 있다.

이번 협약에 따라 지능정보사회진흥원은 윈도우즈(Windows) 기반의 공공와이파이 애플리케이션을 개발해 제공한다.

LG전자는 개발된 앱을 내년 초 출시 예정인 ‘그램’, ‘울트라기어’ 노트북 등 정보기술(IT) 제품에 기본 탑재해 더 많은 고객들이 공공와이파이를 이용할 수 있도록 할 예정이다.

박원재 부원장은 “지능정보사회진흥원은 국민의 가계 통신비 경감과 통신 접근성 강화를 위해 공공와이파이 확대에 집중해왔고, 앞으로도 활성화를 위해 노력할 것”이라며 “이번 협약은 보다 많은 국민들이 공공와이파이를 사용할 수 있는 계기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장익환 전무는 ”공공와이파이를 많은 사람들이 사용할 수 있도록 하기 위해서는 쉽고 편리하게 사용할 수 있는 것이 가장 중요하다”며 “LG 그램 등 혁신 IT 기기들이 이를 위한 접점 역할을 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장기영 기자 jky@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