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네이버포스트
  • 유튜브
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SK하이닉스, 지난해 사회적 가치 9조4173억···환경성과는 '미흡'

  • font-plus
  • font-minus
  • print
  • 카카오 공유하기
  • twitter
  • facebook

경제간접 기여 9조7201억, 환경 -9527억, 사회 6499억원
2020년 대비 93% 증가···생산량 증가로 온실가스 배출 늘어

이미지 확대thumbanil

사진=SK하이닉스 제공

SK하이닉스가 지난해 2020년 대비 93% 증가한 9조4173억원의 사회적 가치를 창출했다고 30일 발표했다.

이는 2021년 SK그룹 전체 사회적 가치 창출액인 18조4000억원의 절반을 넘어서는 규모다.

분야별로는 납세·고용·배당 등 '경제간접 기여성과'가 9조7201억원, '환경성과'는 -9527억원, '사회성과'는 6499억원으로 집계됐다.

경제간접 기여성과는 지난해 SK하이닉스가 창사 이래 최대 매출을 기록하면서 2020년 대비 81%(4조3465억원) 증가했다.

납세는 이익 증가에 따라 전년 대비 160%(2조3633억원) 늘었으며, 고용 분야도 구성원 수가 늘고 보상 규모가 커지며 56%(1조7245억원) 확대됐다. 적극적인 주주환원 정책을 통해 배당도 32%(2586억 원) 늘었다.

환경성과는 글로벌 반도체 수요 확대에 따른 생산량 증가로 온실가스 배출 총량이 늘어나면서 부정적 영향이 2%(150억원) 커졌다.

세부적으로 자원소비·환경오염 분야에서 전년 대비 부정적 비용이 3%(242억원) 증가했다. 다만, 회사는 제품·서비스 분야에서 저전력 제품 개발을 통해 128%(91억원) 늘어난 실적을 거두며 부정적 영향을 일부 상쇄했다.

SK하이닉스 관계자는 "환경 영향을 줄이기 위해 녹색 프리미엄 제도에 적극 참여하고, 온실가스 배출 저감, 폐수 재이용 확대 등 다방면으로 노력하고 있다"며 "어떠한 이유로든 환경에 부정적 영향을 끼치게 된 점 송구하다. 향후 환경분야 개선에 역점을 두고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고 덧붙였다.

녹색 프리미엄 제도는 전기 소비자가 재생에너지로 생산된 전력을 사용하기 위해 기존전기요금에 별도 프리미엄을 추가하여 구매하는 요금제다.

사회성과의 경우 반도체 생태계 활성화 노력과 취약계층 대상 공헌활동 확대로 44%(1985억원) 늘었다.

SK하이닉스는 그동안 협력사를 위한 기술 지원과 교육을 꾸준히 진행하면서 반도체 생태계 활성화를 위해 노력했다. 협력사와 공동기술개발을 통해 소재∙부품∙장비 국산화에 기여하며 지난해 동반성장 성과는 전년 대비 56%(1806억원) 증가했다.

이와 함께 사회공헌 분야에서는 팬데믹 상황에서도 비대면 중심의 사회공헌 활동을 지속해 회사는 2020년 대비 9%(97억원) 증가한 성과를 거뒀다. 또한, 사회적 기업 지원을 통해 '취약계층 삶의 질 향상 성과'는 45%(82억원) 늘었다.

김윤욱 SK하이닉스 지속경영담당 부사장은 "당사는 지난 2019년부터 4년째 사회적 가치 성과를 발표하며 이해관계자와 투명하게 소통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회사의 사회적 가치 창출 중장기 목표인 'SV 2030'의 실행력을 높이고 ESG 경영을 강화해 인류와 사회에 기여하겠다"고 말했다.

이지숙 기자 jisuk618@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