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네이버포스트
  • 유튜브
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ISSUE FOCUS 재계, 尹정부 통큰 투자

예상 뛰어넘은 역대급 투자···구광모, '제2의 도약' 승부수

  • font-plus
  • font-minus
  • print
  • 카카오 공유하기
  • twitter
  • facebook

LG, 尹정부 기간 국내 투자만 106조 확정
현대차 63조원 대비 40조 이상 통큰 투자
취임 5년차 구광모, 신성장 사업에 선제 투자
"기술패권시대 전략적 투자"···LG의 자신감

이미지 확대thumbanil

구광모 LG 회장은 배터리, OLED, 전장 3개 사업을 신성장 동력으로 하는 지난 3년간의 사업 구조 재편을 단행했다.

구광모 LG그룹 회장이 윤석열 정부 출범에 맞춰 재계 예상을 뛰어넘는 역대급 투자보따리를 풀었다. 오는 2026년까지 국내 투자만 100조원 이상 쏟아부어 배터리·배터리 소재, 전장, 차세대 디스플레이, 인공지능(AI), 바이오 등 미래 먹거리 육성에 박차를 가한다는 전략이다.

LG그룹이 26일 공개한 향후 5년간 106조원 국내 투자는 단일 발표 기준으로는 역대 최대 규모다. 이는 삼성, 현대차, 롯데, 한화 등 4개 그룹이 공개한 국내 투자 계획과 비교하면 360조원을 쏟아붓는 삼성에 이어 두 번째로 많은 규모다.

LG는 윤 정부 출범으로 삼성, 현대차, 롯데, 한화 등 4개 기업이 총 480조원에 달하는 국내 투자를 발표하자 10대 그룹 투자 릴레이에 동참했다. 전체 106조원 투자비 중 연구개발비는 48조원, 시설투자에 50조원 이상 쓰여질 예정이다.

LG의 이번 투자 발표는 2026년까지 진행될 예정이다. 전체 국내 투자비 중 배터리, 전장, OLED 등 투자에 속도를 내고 있는 미래성장 분야에 43조원 책정됐다.

LG에너지솔루션과 LG화학은 배터리와 배터리 소재 분야에 10조원 이상 투자한다. LG화학 바이오사업부는 바이오 분야 혁신신약 개발을 위해 1조5000억~2조원 가량 투입할 계획이다.

또 그룹 지주회사 LG는 'LG AI연구원'을 중심으로 인공지능 및 빅데이터 기술 확보를 위한 연구개발에 3조6000억원을 투자하기로 했다

이번 투자 발표의 특징은 해외 투자가 빠진 대목이다. 현재 LG그룹은 LG에너지솔루션의 배터리 사업이 북미 등에서 대규모 투자를 이어가고 있다. 재계 일각에선 해외 투자의 경우 글로벌 고객사와 투자 체결 등 미리 공개하기 어려운 부분이 있어 주요 기업들의 투자 발표에 맞춰 국내 투자를 먼저 했을 거란 관측이 나온다.

LG의 역대급 투자 발표를 뜯어보면 구광모 회장이 신성장 사업을 중심으로 2026년까지 매년 20조원 이상 투자비를 쓰겠다는 것이다.

특히 LG의 국내 투자 발표는 재계 서열 순위를 뛰어넘은 통큰 행보로 풀이된다.

앞서 현대차는 2025년까지 4년 동안 국내 63조원을 투자하겠다고 지난 24일 발표했다. LG그룹이 현대차보다 투자비가 많은 것은 투자 기간이 2026년까지 1년 더 길다는 점도 반영된 것으로 분석된다.

현대차는 4년간 63조원 투자를 발표해 2025년까지 매년 15조7500억원씩 투입할 예정이다. LG는 106조원 투자여서 2026년까지 연 평균 21조원 가량 투입될 것으로 예상된다.

재계에서는 LG그룹이 LG전자, LG디스플레이, LG이노텍, LG화학 등 계열사 투자 재원 등을 활용하면 투자 여력은 충분할 것으로 보고 있다.

LG그룹은 2017년 말 문재인 정부 시절 당시 구본준 부회장이 김동연 부총리와 간담회를 갖고 2018년 한해 19조원 투자 및 1만명 신규 채용 계획을 내놓기도 했다.

LG 관계자는 "연간 투자비는 예전에도 20조원 가까이 한 적이 있다"며 "투자 재원 여력은 문제 없다"고 말했다.

올해 취임 5년 차를 맞은 구광모 회장의 그룹 수장으로 올라선 뒤 '선택과 집중'을 통해 적자 사업은 과감히 접고 돈이 되는 주력 사업에 투자를 확대해 나가고 있다.

지난해 매년 1조원 적자를 내던 스마트폰 사업은 정리한 반면, 전기차용 부품 사업 부문에서는 미국 완성차 GM(제너럴모터스)과의 배터리 북미 공장 확장 등 투자를 이어가고 있다.

이날 LG는 배터리, 배터리소재, 전장, 차세대 디스플레이, 바이오 등 미래성장 분야에 43조원 선제 투자키로 했다. 이중 절반에 가까운 21조원은 연구개발(R&D)에 투입해 국내를 R&D 핵심기지로 육성한다는 계획이다.

재계 관계자는 "LG그룹은 신규 미래 사업들이 많다보니 투자비가 많이 투입될 것"이라며 "선제적인 투자에 나선 것으로 볼 수 있다"고 말했다.

또 다른 관계자는 "국가가 미래 전략 사업에 적극적인 의지를 갖고 있는 만큼 배터리, AI, 바이오 등 미래 먹거리를 보유하고 있는 LG가 기술 패권 시대에서 한발 앞서 나가기 위해 전략적인 투자를 결정한 것으로 보인다"고 평가했다.

김정훈 기자 lennon@

관련태그

#issue

#LG

#구광모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