페이스북 네이버포스트 유튜브
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서울신라호텔, 크리스마스 케이크 2종 한정 판매

  • font-plus
  • font-minus
  • print
  • 카카오 공유하기
  • twitter
  • facebook

이미지 확대thumbanil

크리스마스 케이크 2종. 사진=서울신라호텔 제공

서울신라호텔의 크리스마스 케이크가 ‘홈파티’와 ‘스몰 럭셔리’ 바람을 타고 인기를 얻고 있다.

서울신라호텔이 지난해 12월 23일부터 25일까지 3일간의 크리스마스 케이크 2종 판매량을 분석해본 결과, 2019년 동기간에 비해 280% 급증한 것으로 나타났다. 크리스마스 시즌은 연중 케이크가 가장 많이 판매되는 특수기간이고 서울신라호텔의 케이크 판매량이 업계에서 최고 수준임을 감안했을 때, 사실상 생산할 수 있는 최대치가 ‘완판’됐다고 볼 수 있는 수치다.

이러한 특수는 코로나19 팬데믹으로 ‘홈파티’와 작은 사치를 통한 행복을 추구하는 ‘스몰 럭셔리’ 문화가 확산된 영향으로 분석된다. 올 연말에도 홈파티에 대한 수요도 여전해 지난해 못지 않은 판매 호조가 나타날 것으로 기대된다.

매년 크리스마스 특별 케이크를 선보여온 서울신라호텔의 베이커리 ‘패스트리 부티크’는 올해도 ‘위싱 리스(Wishing Wreath)’와 화이트 홀리데이(White Holiday)’ 등 2종을 새로 선보였다. 두 케이크 모두 12월 한달 동안만 판매되는 한정 상품이다.

희망 가득한 연말과 일상을 되찾는 새해를 소망하는 마음을 표현한 ‘위싱 리스’ 케이크는 아몬드 풍미가 돋보이는 초콜릿 시트 위해 프랑스의 발로나(Valrhona) 초콜릿 가나슈와 생초코를 입힌 진한 맛과 식감의 케이크다. 초코 케이크 위해 로즈마리를 얹어 리스를 형상화하고, 그 위에 딥 레드 컬러의 마카롱과 초코볼, 캔들로 따뜻하고 고급스러운 크리스마스 분위기를 연출했다.

‘서울신라호텔 트리 케이크’로 유명한 크리스마스 시그니처 케이크 ‘화이트 홀리데이’도 새로운 모습으로 재탄생했다. 기존 케이크가 푸른 나무 위에 흰 눈이 맺힌 모습이었다면, 올해의 ‘화이트 홀리데이’ 케이크는 눈이 새하얗게 덮인 나무를 형상화했다.

서울신라호텔의 크리스마스 한정 케이크 ‘위싱 리스’는 12월 31일까지, 화이트 홀리데이는 12월 25일까지 구매 가능하다.

김다이 기자 dayi@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