페이스북 네이버포스트 유튜브
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SK㈜ 주당 7천원 배당···“주주 환원 지속 강화”

  • font-plus
  • font-minus
  • print
  • kakaostory
  • twitter
  • facebook

중간 1천원·기말 6천원 확정
통합 지주사 출범 이후 최대
배당 총액 3700억원···4년 만에 77% 증가
SK바이오팜 상장·ESR 일부 지분매각 반영

SK그룹의 투자형 지주회사 SK㈜가 주주 환원 경영을 지속 강화한다.

SK㈜는 전년보다 40% 증가한 주당 총 7000원(2020년 회계연도 기준)의 배당을 주주들에게 지급하며 주주가치 제고에 나섰다고 9일 밝혔다.

이날 SK㈜는 이사회를 열어 지난해 8월 실시한 중간 배당(주당 1000원)에 이어 주당 6000원의 기말배당을 지급하기로 결정했다.

중간배당과 기말배당을 합친 총 7000원의 연간 배당액은 2015년 통합지주사 출범 이후 SK㈜가 실시한 배당 중 최대 금액이다. 주주들에게 지급될 배당금 총액도 전년 대비 약 1020억원이 늘어난 3700억원 규모다.

SK㈜는 2018년 첫 중간배당(주당 1000원)을 실시한 뒤 매년 꾸준히 중간배당을 이어가는 등 주주가치 제고에 지속적으로 힘썼다. 연간배당 총액도 2016년 약 2090억원에서 4년 만에 약 77% 증가했다.

SK㈜는 투자이익을 실현하는 경우 이를 배당 재원에 반영해 주주와 공유하는 적극적 배당정책을 시행 중이다. SK㈜는 지난해 글로벌 동박 제조 1위 기업 중국 왓슨, 글로벌 초대형 데이터센터 운영사 친데이터그룹, 바이오 제약 혁신기업 로이반트 등 굵직한 투자와 함께 SK바이오팜 상장, 글로벌 물류 플랫폼 기업 ESR 지분 일부 매각 등을 통한 투자 수익을 배당 재원에 반영해 배당 확대를 이끌었다.

배당 확대와 더불어 SK㈜는 올해 미국 수소 사업 선도기업인 플러그파워 투자를 통해 친환경 수소 사업 육성에 적극 나서는 등 4대 핵심 사업(그린(Green), 바이오(Bio), 디지털(Digital), 첨단소재) 중심의 성장 기반을 마련하고 성과를 입증하는 데 역량을 집중하고 있다.

SK㈜는 대기업 지주사 최초로 주총 분산개최와 전자투표제를 실시하고 기업지배구조헌장을 발표하는 등 주주친화경영도 선도하고 있다. 한국기업지배구조원이 주관하는 ‘ESG우수기업’ 평가에서 2015년 이후 지속적으로 A등급 이상을 기록하고 지난해 11월 다우존스 지속가능경영지수(DJSI) 평가에서 2년 연속 복합기업군 분야 최우수 기업으로 선정되는 등 주주권익 보호와 사회적 가치 증진 측면에서도 모범적 기업으로 호평 받고 있다.

SK㈜ 관계자는 “대외 경영환경 변화 속에서 SK㈜는 4대 핵심사업을 중심으로 빠르게 성장 기반을 마련하고 있다”며 “특히 ESG(환경·사회·거버넌스) 경영 중심의 사업모델 혁신과 투자 수익 실현을 통한 투자 선순환 구조 정착으로 회사 성장과 주주가치 확대를 함께 추구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임정혁 기자 dori@

관련태그

#SK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