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네이버포스트
  • 유튜브
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CJ대한통운, 누적 봉사활동 ‘年 2만5천시간’ 넘었다

  • font-plus
  • font-minus
  • print
  • 카카오 공유하기
  • twitter
  • facebook

지구 약 550바퀴 도는 시간
CJ핵심 경영철학 ‘상생’ 실천
전년比 19%↑···누적 2만5628시간 달성

이미지 확대thumbanil

CJ대한통운은 2017년 봉사활동 누적시간이 2만시간을 처음 돌파한 이후 3년 연속으로 2만시간을 넘어서는 대기록을 세우게 됐다. 사진=CJ대한통운 제공

CJ대한통운이 지난해 임직원 누적 사회봉사활동 2만5000시간이라는 대기록을 달성했다. 2만5000시간은 비행기로 지구를 약 550바퀴 도는 데 걸리는 시간과 맞먹는다.
 
14일 CJ대한통운에 따르면 지난해 임직원들의 누적 봉사활동 시간을 집계한 결과 전년대비 19% 늘어난 총 2만5628시간에 달했다.

지난 2018년 누적봉사활동 시간은 2만1545시간으로 2019년에는 이 보다 4083시간이 늘어났다. 

특히 CJ대한통운은 2017년 봉사활동 누적시간이 2만시간을 처음 돌파한 이후 3년 연속으로 2만시간을 넘어서는 대기록을 세우게 됐다.  
 
임직원 봉사활동 참여율도 높아졌다. 2018년 봉사활동 참여율은 81%였지만 지난해엔 이보다 14%p 높은 95%로 상승했다. 

봉사활동에 참여할 수 있는 국내 근무 임직원 대부분이 활용 가능한 자투리 시간을 쪼개 사회공헌 활동을 벌였다는 이야기다.
 
CJ대한통운은 전체 회사 단위의 사회봉사조직인 ‘희망나누미’ 봉사단 운영을 통해 임직원들의 사회공헌활동 참여를 지원하고 있다. 

특히 회사가 영위하고 있는 물류산업의 특징을 잘 살릴 수 있거나, 지역사회의 필요를 채울 수 있는 다양한 분야의 프로그램을 공급함으로써 지속적으로 참여율을 높이는데 기여하고 있다.
 
CJ대한통운 관계자는 “임직원들의 적극적인 참여와 지지 덕분에 매년 임직원 봉사시간 기록을 기분 좋게 갈아치우고 있다”며 “CJ그룹의 핵심 경영철학인 상생을 기반으로 모두가 함께 참여하고 즐길 수 있는 문화를 조성하기 위해 더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윤경현 기자 squashkh@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