페이스북 네이버포스트 유튜브
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SK, 동반성장 채용박람회 개최···“협력업체 인재까지 책임진다”

  • font-plus
  • font-minus
  • print
  • 카카오 공유하기
  • twitter
  • facebook

SK그룹이 울산에서 협력업체들과 함께하는 동반성장 채용박람회를 개최했다. SK브랜드를 활용해 협력업체들의 인재확보 경쟁력을 높인다는 계획이다.

SK동반성장위원회는 5일 울산 문수 월드컵 컨벤션센터에서 SK이노베이션, SK에너지, SK종합화학, SK루브리컨츠, SK건설, SK케미칼 등 6개 계열사의 울산 지역 협력업체 40여개가 참여하는 ‘SK동반성장 협력사 채용박람회’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SK 협력업체는 이날 채용박람회를 통해 최대 130여명을 현장 채용할 방침이다.

고용노동부, 산업통산자원부, 동반성장위원회, 울산광역시가 후원하는 이번 행사를 통해 이들 40여개 협력업체는 우수 인재를 안정적으로 확보하고 울산은 지역 일자리를 창출하게 됐다.

특히 40여개 협력업체는 SK의 브랜드를 기반으로 자사의 가치를 알릴 수 있는 좋은 기회가 돼 향후에도 안정적이고 지속적인 인재 확보의 루트를 확보하게 된 셈이다.

SK그룹은 협력업체의 현장 채용을 활성화하기 위해 면담 부스를 설치하는 한편, 울산·영남지역 대학생과 특성화 고교생 등 참가자 2000여명을 대상으로 맞춤 채용컨설팅과 다양한 구직정보 등 취업에 필요한 정보를 제공했다.

이번 행사는 지방에서 개최되는 최초의 협력업체 채용박람회로 지난 6월 ‘SK 울산 콤플렉스 동반성장 CEO세미나’ 당시 지방 협력업체의 가장 큰 애로사항이 인재 확보라는 목소리를 적극 반영한 결과다.

행사에는 김재열 SK동반성장위원장, 차화엽 SK종합화학 사장, 이양수 SK에너지 울산 콤플렉스 부문장 등이 참석했다. 또 박맹우 울산시장, 김종국 동반성장위 사무총장, 최성준 고용노동부 울산지청장, 김상년 동일산업 대표, ㈜제이콘 이상훈 대표 등 정부, 지자체, 협력업체 대표 등도 참석했다.

이날 차화엽 사장은 “SK그룹이 올해 창립 60주년을 맞는 동안 지속 성장할 수 있었던 원동력은 협력업체와 서로 신뢰하고 존중하며 협력관계를 유지해 왔기 때문”이라고 말했다.

또 “이같은 협력관계를 더욱 발전시키기 위해 채용박람회는 물론 동반성장 펀드와 사모펀드 조성, 기술과 R&D 지원 및 동반성장 아카데미 운영 등 다양한 방법을 적극 실천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최원영 기자 lucas201@

관련태그

#SK

#채용박람회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