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네이버포스트
  • 유튜브
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구본무 LG 회장 “열린 생각으로 세상을 보라”

  • font-plus
  • font-minus
  • print
  • 카카오 공유하기
  • twitter
  • facebook

LG글로벌챌린저 발대식 격려사서 강조

thumbanil

구본무 LG그룹 회장.

구본무 LG그룹 회장이 대학생들에게 “열린 생각으로 기본의 틀을 넘어 세상을 보라”고 강조했다.

LG는 3일 여의도 LG트윈타워 대강당에서 국내 최초·최장수 대학생 해외탐방 프로그램 ‘LG글로벌챌린저’ 발대식을 개최했다.

LG글로벌챌린저는 대학(원)생들이 연구 분야 및 탐방국가에 대한 제약 없이 세계최고 수준의 현장을 직접 체험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는 프로그램이다.

이날 구본무 LG 회장은 “해가 거듭될수록 커져가는 글로벌챌린저 여러분의 도전정신과 창의성을 보니 무척 기쁘고 흐뭇하다”며 “보다 열린 생각으로 기존의 틀을 넘어 세상을 보고 큰 꿈을 품고 돌아오길 바란다”고 격려했다.

이어 “도전의 과정은 예상보다 힘들고 장애물도 만날 수 있다”며 “반드시 해내고 말겠다는 열정과 실패를 두려워하지 않는 용기로 임해 줄 것”을 당부했다.

이날 발대식에는 구본무 LG 회장을 비롯해 강유식 LG경영개발원 부회장, 김반석 LG화학 부회장, 이상철 LG유플러스 부회장 등 LG 최고경영진과 인사담당 임원, 그리고 올해 LG글로벌챌린저로 선발된 대학생 등 400여명이 참석했다.

올해 LG글로벌챌린저에는 전국 100여개 대학에서 2950여명이 지원해 24대 1의 경쟁률을 뚫은 30개팀 120명의 대학(원)생이 선발됐다.

한편 올해 지원자들은 ‘빅데이터, 질병예측의 미래를 이야기하다’ ‘노인 복지용 입는 로봇’ ‘카운트다운, 원전해체-그 시스템을 진단하다’ 등 시의성 있는 주제를 선정해 눈길을 끌었다.

강길홍 기자 slize@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