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네이버포스트
  • 유튜브
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600년 전 말썽꾼 "누구인지 궁금해?"

  • font-plus
  • font-minus
  • print
  • 카카오 공유하기
  • twitter
  • facebook

thumbanil

600년 전 말썽꾼, "누구인지 궁금해?" ⓒ 온라인 커뮤니티


600년 전 말썽꾼이 인터넷 상에서 화제다.

최근 인터넷 커뮤니티에는 '600년 전 말썽꾼'이라는 제목으로 글과 사진이 게재됐다. 사진 속 말썽꾼의 주인공은 고양이로 15세기 문서의 책에서 그 발자국이 나왔다.

'600년 전 말썽꾼 고양이 발자국'은 사라예보 대학에서 역사학을 전공하는 네티즌에 의해 발견됐다.

사진을 발견한 네티즌은 고양이 발자국이 선명히 찍혀 있어 놀랬다고 전했다.

고양이는 발에 잉크를 묻히고 여기 저기 다니다 필사본으로 보이는 책 위에 발자국을 남긴 것으로 추정된다.

한편, 600년 전 말썽꾼 사진을 접한 네티즌들은 "고양이 발자국 너무 귀엽다", "고양이도 꽤 놀랐을 듯", "예나 지금이나 애완동물이 말썽이군" 등의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박지은 기자 pje88@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