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네이버포스트
  • 유튜브
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최태원 회장, 뉴욕 한식집에 UN대사들 초대···'부산엑스포' 세일즈

  • font-plus
  • font-minus
  • print
  • 카카오 공유하기
  • twitter
  • facebook

이미지 확대thumbanil

최태원 대한상의 회장과 각국 UN대사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대한상공회의소 제공

대한상공회의소는 미국 출장 중인 최태원 회장이 지난 23일(현지시간) 뉴욕에서 '한국의 밤' 행사를 열어 국제박람회기구(BIE) 회원국의 주UN대사들에게 '2030 부산세계박람회(부산엑스포)' 유치를 위한 지지와 협조를 당부했다고 25일 밝혔다.

이날 행사에는 최 회장을 비롯해 유정준 SK그룹 부회장, 최경식 삼성전자 북미총괄사장, 임병대 LG전자 워싱턴사무소장 등 기업인과 황준국 주 유엔 한국대표부 대사 등이 참석했다.

최 회장은 만찬사에서 "오늘날 한국의 성공은 유엔이라는 세계 공동체에 빚을 진 것이며 우리는 세계를 위해 무언가 공헌해야 한다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이어 "부산엑스포 유치는 단순히 경제적 보상과 손에 잡히는 당장의 성과를 위한 것이 아니라 인류 보편적 가치실현과 공동과제에 대응하는 플랫폼을 통해 세계에 기여하기 위한 노력"이라고 강조했다.

'한국의 밤' 행사는 대한상의가 부산엑스포 민간유치위 자격으로 주최했다. UN총회 마지막 날 국제박람회기구 회원국의 주 유엔 대사들과 민간 경제교류 활성화 방안을 논의하기 위해 마련됐다. 주UN 대표부에선 잠비아 대사와 미국·일본·스위스·에스토니아·이스라엘·멕시코 차석 대사 등 10여명이 참석했다.

행사는 뉴욕 한복판의 고급 호텔이 아니라 퓨전 한식집에서 열렸다. 장소를 한식당으로 정한 데는 한식 산업화를 위한 최 회장의 노력과 맞닿아 있다고 상의 측은 밝혔다.

상의는 국가발전 프로젝트 두 번째 시즌의 주제를 한식의 산업화로 정하고 '식자회담' 프로젝트를 추진해왔다.

김정훈 기자 lennon@

관련태그

#대한상의

#SK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