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네이버포스트
  • 유튜브
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윤 대통령, 中 리잔수 접견···공동 이익 확대·신뢰 강조

  • font-plus
  • font-minus
  • print
  • 카카오 공유하기
  • twitter
  • facebook

한중 수교 30주년 역할 기대에 한 목소리

이미지 확대thumbanil

윤석열 대통령, 리잔수 중국 전인대 상무위원장 접견. 사진=연합뉴스 제공.

윤석열 대통령은 16일 중국 공산당 서열 3위인 리잔수(栗戰書) 전국인민대표대회 상무위원장을 만나 양국의 공동 이익 확대에 대해 논의했다. 리 위원장은 66명의 대규모 수행단을 이끌고 전날 2박 3일 일정으로 방한했다.

윤 대통령은 이날 국회에서 김진표 국회의장과의 회담을 마친 뒤 용산 대통령실을 찾은 리 위원장을 접견하고 양국 이익 확대 방안에 대해 의견을 나눴다.

우선 윤 대통령은 "방한을 환영한다"며 "최근 쓰촨성 지진으로 피해를 입은 분들께 심심한 위로의 말씀을 드리고 속히 안정을 되찾을 수 있기를 바란다"고 인사말을 전했다.

이어 "올해는 한·중 수교 30주년이 되는 뜻깊은 해"라며 "앞으로 한중 양국이 보다 발전해 나가는데 위원장님의 역할과 관심을 기대한다. 양국이 공동 이익을 확대해나가고, 국민들의 우호와 신뢰가 더 깊어지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이에 리 위원장은 "시진핑 주석의 따뜻한 인사 안부와 좋은 축언을 전한다"고 화답했다.

리 위원장은 "30년간 양국 지도자의 공동 노력 하에 중한 관계는 시대와 더불어 전방위적 발전을 이뤄왔다"며 "이미 양국과 양국 국민에게 커다란 이익을 가져다주고 역내가 세계의 평화와 발전을 위해 중요한 역할을 했다"고 강조했다.

유민주 기자 youmin@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