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네이버포스트
  • 유튜브
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오후 9시까지 코로나19 확진자 7만3301명···1주일새 1.9배↑

  • font-plus
  • font-minus
  • print
  • 카카오 공유하기
  • twitter
  • facebook

이미지 확대thumbanil

사진=연합뉴스

코로나19 재유행이 본격화되고 있는 가운데 19일 오후 9시까지 전국 중간집계에서 이틀째 7만명대의 신규 확진자가 발생했다.

1주일 전과 비교하면 2배 가까이 많아 신규 확진자 수가 1주일새 두배로 증가하는 '더블링' 현상이 계속됐다.

서울시 등 각 지방자치단체에 따르면 이날 0시부터 오후 9시까지 전국 17개 시도에서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은 사람은 7만3천301명으로 집계됐다.

중간집계에서 신규 확진자 수가 직전일보다 2.81배나 급증했던 전날 집계치(7만497명)보다도 2천804명 많다.

1주일 전인 지난 12일 동시간대 집계치(3만8천734명)의 1.89배, 2주일 전인 지난 5일 동시간대 집계치(1만8천606명)의 3.94배로 각각 늘었다.

화요일 오후 9시 기준 중간집계 기준으로는 4월26일(7만5천323명)이후 12주만에 가장 높은 수치다.

일주일 전인 지난 13일부터만 따져보면 동시간대 신규 확진자 수는 전주 대비 2.17배→1.99배→2.03배→1.96배→2.05배→1.97배→1.89배로 2배 안팎이다.

확진자 급증세가 이어지자 정부는 20일 열리는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중대본) 회의에서 ▲ 병상 가동명령을 통해 추가 병상을 확보하고 ▲ 주말에 이용 가능한 검사소를 확대하고 ▲ 요양병원 면회를 중단하는 내용의 추가 대책을 발표할 계획이다.

연합뉴스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