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네이버포스트
  • 유튜브
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한은 "당분간 물가 오름세 지속···인플레 기대 심리 확산 경계"

  • font-plus
  • font-minus
  • print
  • 카카오 공유하기
  • twitter
  • facebook

1998년 외환위기 이후 처음으로 물가상승률 6.0% 기록
'물가 상황 점검회의' 개최···"고물가 상황 고착 막아야"

이미지 확대thumbanil
6월 소비자물가 상승률이 외환위기(1998년 11월) 이후 처음으로 6%에 진입한 가운데 한국은행은 당분간 높은 오름세를 이어갈 것이란 전망을 내놨다. 한은은 인플레이션 기대 심리 확산을 경계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한국은행은 5일 오전 본관 15층 대회의실에서 이환석 부총재보 주재로 '물가 상황 점검회의'를 개최하고 최근 물가 상황과 향후 물가 흐름을 점검했다.

이 부총재보는 "6월 소비자물가 상승률이 지난 5월 5%를 웃돈지 한 달 만에 외환위기 이후 처음으로 6%대에 진입하는 등 올해 들어 물가 오름세가 빠르게 확대돼 왔다"면서 "앞으로도 소비자물가는 수요측 물가상승압력 증대와 전기료‧도시가스요금 인상 등의 영향으로 당분간 높은 오름세를 이어갈 것"이라고 진단했다.

이어 "임금과 물가 상호작용이 강화되면서 고물가 상황이 고착되지 않도록 인플레이션 기대심리의 확산을 각별히 경계할 필요가 있다"고 덧붙였다.

6월 소비자물가가 6.0%를 기록한 것은 원유, 곡물 등 해외 공급측 요인의 영향을 크게 받고 있으며 대면서비스를 중심으로 수요측 물가상승압력도 상당폭 높아진 데 영향을 받았다.

특히 기대인플레이션 상승 등으로 여타 부문으로도 물가상승압력이 빠르게 확산되는 모습이다. 구매빈도와 지출비중이 높은 에너지, 식료품 및 외식을 중심으로 물가가 오르면서 일반인 기대인플레이션(향후1년)이 지난 5월 3.3%에서 6월 3.9%로 크게 상승했다.

한재희 기자 han324@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