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네이버포스트
  • 유튜브
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LG전자, '자동차 SW' 전문성 확보···기능안전 시험기관 인정받아

  • font-plus
  • font-minus
  • print
  • 카카오 공유하기
  • twitter
  • facebook

이미지 확대thumbanil

LG전자가 최근 세계적 시험·인증기관인 TUV 라인란드(TUV Rheinland)로부터 자동차 SW의 기능 안전성이 국제표준규격(ISO 26262-6)을 얼마나 충족하는지 확인하는 공인시험기관으로 인정받았다. 김병훈 LG전자 CTO 부사장(오른쪽)과 프랭크 주트너(Frank Juettner) TUV 라인란드 코리아 대표가 함께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LG전자 제공

LG전자의 SW공인시험소가 자동차 소프트웨어(SW)의 기능을 분석하고 평가할 수 있는 전문성과 공신력을 확보했다고 2일 밝혔다.

SW공인시험소는 최근 'TUV 라인란드(TUV Rheinland)'로부터 자동차 SW의 기능 안전성이 국제표준규격(ISO 26262-6)을 얼마나 충족하는지 확인하는 공인시험기관으로 인정받았다.

세계적 시험·인증기관인 TUV 라인란드는 시험환경과 장비, 역량, 프로세스 등 다양한 항목을 엄격한 기준으로 평가해 시험기관을 지정한다. TUV 라인란드가 자동차 SW 기능안전(ISO 26262-6) 시험기관으로 인정한 건 LG전자가 최초다.

LG전자는 완성차 업체들이 TUV 라인란드 인증을 받은 부품을 요구하는 경우가 많다는 점을 고려해 지난해 국가기술표준원 산하 한국인정기구(KOLAS)에 이어 추가로 TUV 라인란드에서도 ISO 26262-6 시험능력을 검증받았다.

LG전자 SW공인시험소는 자동차에 탑재되는 전기·전자장치, 차량용 네트워크, 자율주행 등 폭넓은 영역의 전장기술을 자체적으로 테스트해 품질과 기능안전을 점검하고 확인할 수 있다.

LG전자는 이번에 획득한 시험자격으로 글로벌 완성차 업체들의 요구에 적극 대응하는 것은 물론 자동차 SW 분야의 사업경쟁력과 입지를 더욱 강화하는 계기를 마련했다.

김병훈 LG전자 CTO 부사장은 "지난해 한국인정기구에 이어 올해 TUV 라인란드까지 자동차 SW 기능안전을 공인시험 할 수 있는 역량을 인정받아 기쁘다"며 "세계 최고 수준의 자동차 SW 역량을 지속 확보해 신뢰 기반의 차별화된 고객경험을 제공할 것"이라고 말했다.

윤서영 기자 yunsy@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