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네이버포스트
  • 유튜브
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LX공사-KAC공사, '미래 항공 경쟁력 강화' 업무협약

  • font-plus
  • font-minus
  • print
  • 카카오 공유하기
  • twitter
  • facebook

LX공사 파트너십 확대···미래항공 제도 연구한다

이미지 확대thumbanil

지난 2021년 11월 11일 서울 김포비즈니스항공센터(SGBAC)에서 열린 '도심항공교통(UAM) 비행 시연 행사'에서 볼로콥터가 시험 비행을 하고 있다. 도심항공교통은 도심 내 활용이 가능한 친환경 전기동력 수직이착륙기 등을 이용해 승객이나 화물 운송 등을 목적으로 타 교통수단과 연계되어 운용되는 새로운 항공교통체계이다.

LX한국국토정보공사(사장 김정렬·이하 LX공사)가 한국공항공사(사장 윤형중·이하 KAC공사)와 손잡고 미래항공교통(UAM·UTM) 생태계 확대에 나섰다.

이는 미래항공교통의 핵심인 UAM 조기 상용화와 도심 항공 기준 확립 지원에 속도를 높이기 위한 전략이다.

LX공사는 23일 KAC공사와 미래항공교통분야 상호협력체계 구축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양 기관은 미래항공교통 분야 연구와 기술 지원을 위한 협업체계를 구축하여 디지털트윈 기반 3차원 정밀지도 제작 등에 주력할 방침이다.

LX공사는 'UAM 팀코리아'와 K-드론시스템 실증지원사업에 참여하며 미래항공교통 상용화를 위해 뛰고 있으며, 이를 위해 UAM 인증체계 확립, 항공안전법 등 제도 정비를 지원하고 있다.

미래 교통 서비스로 주목받는 UAM은 높은 인구 밀도와 고질적 교통 체증의 한계를 맞은 대도시 교통난의 해법으로 주목받고 있다.

김정렬 사장은 "LX공사의 3차원 정밀지도가 KAC의 항공정보 표준화와 인프라 구축을 지원한다면 안전성을 확보하고 상용화를 위한 구심점 역할을 할 수 있을 것이라 확신한다"고 밝혔다.

윤형중 사장은 "LX공사와의 협업을 통해 기술을 공유하고 제도 연구에 집중해 하늘길 출퇴근 시대를 앞당길 수 있도록 적극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김재홍 기자 hong9629@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