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네이버포스트
  • 유튜브
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신안군, 친환경 유용미생물 생산시설비 10억원 확보

  • font-plus
  • font-minus
  • print
  • 카카오 공유하기
  • twitter
  • facebook

세계자연유산 "신안갯벌" 보호에도 크게 기여

이미지 확대thumbanil

신안군청

신안군이 해양수산부에서 시행하는 2022년 친환경양식어업 육성 공모사업에 선정돼 친환경 유용미생물 생산시설 10억원을 확보했다고 23일 밝혔다.

이번에 선정된 친환경 유용미생물 생산시설은 2018년도 15억원 선정에 이어 두 번째로 군 농업기술센터(미생물배양장) 내에 고압 멸균배양기 3기(1기당 1,500ℓ)를 설치, 연간 160여톤을 추가 생산할 수 있는 시설을 갖추게 된다.

수산용 유용미생물은 광합성균과 유산균, 고초균 3종으로 양식장내 유기물 유독물질의 흡수 또는 분해를 통해 양식환경 개선과 병원성 세균번식 억제, 면역력 증진 등 다양한 용도로 사용할 수 있어 친환경 새우양식을 위한 필수 요소이다.

신안군은 이번 추가시설로 새우양식장 전체 수요량(655톤) 중 약 350톤(53%) 가량을 충당할 수 있을 것으로 판단하고, 무상공급으로 인한 미생물 구입비용(매년 20억원) 절감으로 어가별 경영비 부담완화에 큰 보탬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또한, 최근 고수온 등 기후변화로 인한 새우양식장 환경악화로 어가들이 어려움을 겪고 있어, 안정적인 양식경영은 물론 양식환경 개선, 친환경 양식 육성(확대)과 함께 세계자연유산으로 등재된 청정 "신안갯벌" 보호·관리에 큰 역할을 할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신안군 관계자는 "금번 공모사업 선정으로 우리군 새우양식산업에 큰 탄력을 받게 되었다"면서, "여기에 그치지 않고 유용미생물 전체 수요량을 충족시킬 수 있는 기반시설을 확충해 나가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신안군은 왕새우양식 주산지로 작년기준 284어가(938ha)에서 4,500여톤(600억원)을 생산, 전국 생산량의 52%(전남의 81%)를 차지하고 있다.

오영주 기자 2840917@

관련태그

#신안군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