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네이버포스트
  • 유튜브
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국내 환경에 최적화" LG전자, 한국형 '잔디깎이 로봇' 출시

  • font-plus
  • font-minus
  • print
  • 카카오 공유하기
  • twitter
  • facebook

고객 선호에 따라 최저 잔디 길이 2cm까지 깎을 수 있어
장애물 감지하고 방향 바꿔 제품 보호···우천 시 자동 복귀

이미지 확대thumbanil

LG전자가 26일 출시하는 한국형 '잔디깎이 로봇'. 사진=LG전자 제공

LG전자가 국내 사용환경에 최적화된 한국형 잔디깎이 로봇을 오는 26일 출시한다고 밝혔다.

LG전자는 전원주택이 늘어나고 단독주택 등 주거 형태가 다양해지면서 잔디 관리 수요가 증가하는 추세에 주목해 한국형 잔디깎이 로봇을 새롭게 개발했다.

LG 잔디깎이 로봇은 최대 3000㎡(약 900평) 면적과 25도 경사지형의 잔디 관리가 가능하다.

또한 잔디가 짧게 관리되는 것을 원하는 국내 고객의 선호에 따라 최저 잔디 길이를 2cm까지 깎을 수 있다. 제품 설치 시 자동 매립기 사용으로 잔디깎이 로봇의 작동구역을 설정하는 와이어가 지면 밖으로 노출되지 않아 경관을 해치지 않는다.

이 제품은 정원의 나무나 돌 등 장애물을 감지해 속도를 늦춰 제품 손상을 방지하고 방향을 전환하는 보호기능도 적용됐다. 우천 시 잔디깎이 작업을 계속하면 땅이 패이거나 잔디가 상할 수 있어 레인센서가 빗물을 감지하면 자동으로 충전대로 복귀한다.

이 외에도 고객이 전용 앱을 통해 잔디깎이를 원하는 요일과 시간을 설정하면 잔디깎이 로봇이 자동으로 작동한다. 제품의 고장 원인과 해결법을 확인하는 스마트진단과 작업중인 로봇의 위치 확인 기능도 편리하다.

고객은 LG 베스트샵과 가드닝 관련 유통채널인 팜한농, 동양테크툴 매장에서 LG 잔디깎이 로봇을 구입할 수 있다. 가격은 출하가 기준 580만원이다.

한편 LG전자는 내달 상업용 로봇 청소기를 추가로 출시할 예정이다. 이 제품은 최대 600㎡(약 180평) 면적의 청소가 가능해 사무실이나 호텔 로비 등에서 활용할 수 있다. 라이다 센서와 카메라를 함께 탑재해 야간에도 넓은 면적을 청소할 수 있다.

백승태 LG전자 H&A사업본부 리빙어플라이언스사업부장 부사장은 "LG전자의 앞선 로봇 기술로 국내 고객들을 위해 개발한 한국형 잔디깎이 로봇으로 정원 관리가 쉽고 편해지는 혁신적인 고객경험을 제공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지숙 기자 jisuk618@

관련태그

#LG전자

#로봇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