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네이버포스트
  • 유튜브
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ISSUE FOCUS 삼성·LG 분기 최대 매출

LG전자, 1분기 매출·영업익 '사상 최대'···올 영업이익 5조 보인다(종합)

  • font-plus
  • font-minus
  • print
  • 카카오 공유하기
  • twitter
  • facebook

1분기 매출 21조·영업이익 1.9조원
"프리미엄 가전·올레드TV 판매 호조"
스마트폰 접고 전장 사업 체질 개선 중

이미지 확대thumbanil
LG전자가 올해 1분기 매출과 영업이익이 전분기 실적을 통틀어 역대 최대 실적을 거뒀다. 프리미엄 가전 및 OLED(올레드)TV 판매를 늘리면서 시장 컨센서스를 훌쩍 뛰어넘었다.

시장에선 LG전자가 스마트폰 사업 철수 효과에 전장 사업 흑자 전환으로 2022년 연간 매출액은 80조원, 영업이익은 5조원을 돌파할 거란 관측도 나온다.

7일 LG전자는 1분기 연결 기준으로 매출액은 21조1091억원, 영업이익은 1조8801억원으로 잠정 집계됐다고 밝혔다.

이는 지난해 같은 기간 대비 매출은 18.5%, 영업이익은 6.4% 증가한 수준이다. 전분기와 비교해도 매출과 영업이익은 각각 0.5%, 177.4% 늘었다.

당초 1분기 시장 컨센서스(평균 추정치)는 매출액 19조8819억원, 영업이익 1조3559억원이었다. 이를 상회하는 어닝 서프라이즈 수준이다.

LG전자 관계자는 "올레드 TV 판매 증가 및 프리미엄 가전 판매 호조 영향이 크다"고 말했다.

눈에 띄는 것은 영업이익이 급증한 대목이다. LG전자 관계자는 "1분기 일회성 비경상 비용이 발생했으나 일시적인 특허 수익이 발생했다"고 설명했다.

LG전자는 실적 공개 이전에 러시아-우크라이나 전쟁으로 인한 원자재 및 유가 상승, 물류비 증가 등 대외 불확실성에 실적 하락 부담이 컸다. 하지만 막상 뚜껑을 연 결과 고부가 가전 사업의 글로벌 판매 확대에 힘입어 상당한 호실적을 냈다.

작년 말 최고경영자(CEO)로 부임한 조주완 대표이사 사장이 첫 분기부터 성과를 내면서 LG전자는 한번 더 최대 실적 기록에 도전하게 됐다.

지난해 LG전자는 연결기준 매출액 74조7216억원, 영업이익 3조8638억원을 거뒀다.

매출액은 사상 첫 70조원을 돌파하면서 연간 기준 역대 최대를 기록했다. 영업이익은 1.1% 뒷걸음질 쳤지만 올해는 전장 사업 흑자 기대감이 크다.

무엇보다 1분기 실적부터 순항하면서 올 연간으로 매출은 사상 첫 80조원을 찍고, 영업이익은 5조원을 넘어설 수 있게 됐다.

LG전자는 올 초 사업 전망에 대해 "코로나 변이 바이러스의 재확산, 원자재 가격과 물류비 상승, 환율 변동 등 불확실성이 지속될 것으로 예상된다"면서 "프리미엄 전략과 철저한 글로벌 공급망관리 등을 통해 수익성 확보에 역량을 집중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김정훈 기자 lennon@

관련태그

#issue

#LG

#조주완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