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네이버포스트
  • 유튜브
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임원보수

SK이노 김준 23억···나경수 11억·조경목 10억(종합)

  • font-plus
  • font-minus
  • print
  • 카카오 공유하기
  • twitter
  • facebook

이미지 확대thumbanil

김준 SK이노베이션 부회장. 그래픽=박혜수 기자

석유와 배터리, 소재 등 8개 자회사를 진두지휘하는 SK이노베이션의 수장 김준 부회장이 지난해 23억원 이상의 보수를 받았다.

석유사업 자회사 SK에너지 조경목 사장, 화학사업 자회사 SK지오센트릭 나경수 사장의 보수도 10억원을 웃돌았다.

23일 SK이노베이션과 각 자회사가 공시한 2021년 사업보고서에 따르면 SK이노베이션 대표이사 김준 부회장은 급여 15억2000만원, 상여 7억9700만원, 기타 근로소득 600만원 등 총 23억2300만원의 보수를 수령했다.

급여는 이사 보수 지급 기준에 따라 직책, 전문성, 회사 기여도 등을 종합적으로 반영해 기본급을 결정하고, 12분의 1인 약 1억2700만원을 매월 지급했다.

상여는 2020년 성과에 대한 계량지표와 비계량지표를 평가해 지난해 2월 지급했다. 석유사업 리스크 관리와 배터리·소재사업 투자 성과 등을 반영했다.

SK지오센트릭 대표이사 나경수 사장과 SK에너지 대표이사 조경목 사장은 지난해 각각 11억2400만원, 10억7800만원의 보수를 받았다.

조 사장의 경우 급여는 이사 보수 지급 기준에 따라 직책과 전문성, 회사 기여도 등을 고려해 기본급을 결정하고, 12분의 1인 약 8200만원을 매월 지급했다.

상여는 2020년 유가 변동에 따른 재고 손실과 정제마진 하락 등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 여파에도 리스크 관리와 계량지표 개선을 위해 노력한 점을 고려해 책정했다.

이 밖에 사업보고서를 공시한 석유화학사업 자회사 SK인천석유화학 최윤석 사장, 소재사업 자회사 SK아이이테크놀로지(SKIET) 노재석 사장의 지난해 보수는 5억원 미만이었다.

장기영 기자 jky@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