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네이버포스트
  • 유튜브
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주총

최윤호 삼성SDI 사장 "진정한 1등 기업 만들 것"···안건 모두 통과

  • font-plus
  • font-minus
  • print
  • 카카오 공유하기
  • twitter
  • facebook

52기 정기 주주총회 개최
재무제표·이사선임·보수 통과

이미지 확대thumbanil

최윤호 삼성SDI 사장. 그래픽=박혜수 기자

최윤호 삼성SDI 사장은 17일 서울 더케이호텔에서 열린 정기 주주총회에서 "국내외 현장에서 쌓은 다양한 경험을 바탕으로 임직원들과 함께 삼성SDI를 진정한 1등 기업으로 만들기 위해 고민하고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이날 삼성SDI는 전영현 부회장, 최윤호 사장 등 1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제52기 정기 주주총회'를 개최했다. 주총 안건인 ▲재무제표 승인 ▲이사 선임 ▲이사 보수 한도 승인의 세 가지 모두 통과됐다.

제1호 의안 '제52기 재무제표 및 연결재무제표 승인의 건'에서는 대차대조표, 손익계산서, 자본변동표 등에 대한 승인이 진행됐다. 배당액은 전년과 동일한 보통주 1000원, 우선주 1050원으로 결정됐다.

제2호 의안 '이사 선임의 건'에서는 신임 사내이사로 최윤호 사장을 선임했다. 최윤호 사장은 사업지원TF 부사장, 삼성전자 경영지원실장 사장 등을 거쳐 지난해 말 삼성SDI 사장으로 선임됐다.

기존 사내이사인 장혁 부사장은 일신상의 이유로 사임해 삼성SDI는 사내이사 3인과 사외이사 4인으로 총 7명의 이사진을 유지하게 됐다.

마지막 제3호 의안 '이사 보수 한도 승인의 건'에서는 이사 보수 한도를 165억원으로 결정했다. 회사 측은 "지난해 이사 보수 한도 190억원 중 63억원을 집행했으며, 올해는 불확실한 대내외 경영 여건을 감안해 지난해 대비 25억원을 감액했다"고 설명했다.

전영현 부회장은 의장 인사말을 통해 "올해 전기차용 전지는 초격차 기술력 확보를 위해 R&D 역량강화를 가속화하고, 기술경쟁력을 확보해 차세대 Gen.6 플랫폼, 전고체전지 등 미래 기술 개발을 차질 없이 진행하겠다"고 강조했다.

한편 삼성SDI는 지난해부터 전자투표제를 시행하고 주주총회 온라인 생중계를 도입하는 등 주총장을 직접 찾지 못한 주주들을 배려하고 사전에 받은 질문에 답하는 시간도 가졌다.

또 자원 효율화와 친환경 경영 실천을 위해 올해부터 우편물 발송을 최소화하고 배당금을 회사 홈페이지와 모바일을 통해 온라인으로 조회할 수 있는 시스템도 구축했다.

윤경현 기자 squashkh@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