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네이버포스트
  • 유튜브
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삼성SDI, '꿈의 배터리' 전고체 배터리 상용화 본격 추진

  • font-plus
  • font-minus
  • print
  • 카카오 공유하기
  • twitter
  • facebook

수원 연구소 내 파일럿 라인 착공
연구 성과 점검 및 생산 기술 확보

이미지 확대thumbanil

경기도 수원시 영통구에 위치한 삼성SDI 연구소 전경. 사진=삼성SDI

삼성SDI가 전기차의 주행거리를 늘리고 안전성을 높여 '꿈의 배터리'로 불리는 전고체 배터리 상용화를 본격 추진한다.

삼성SDI는 최근 경기 수원시 영통구에 위치한 연구소 내에 약 6500㎡(약 2000평) 규모의 전고체 배터리 시험 생산 라인 'S라인'을 착공했다고 14일 밝혔다.

라인 명칭은 ▲솔리드(Solid·고체) ▲솔(Sole·독보적인) ▲삼성(Samsung)SDI의 영문 첫 글자를 따 만들었다.

삼성SDI는 S라인을 통해 기존 전고체 배터리 연구 성과를 점검하고 생산 기술을 확보할 계획이다.

전고체 배터리는 리튬이온 배터리의 핵심 소재인 전해질이 액체가 아닌 고체인 배터리로, 전기차 주행거리를 늘리고 안전성을 높여 차세대 배터리 불린다. 유기 용매가 없어 불이 붙지 않아 안전성이 높고, 음극에 흑연과 실리콘 대신 리튬 금속을 적용해 에너지 밀도가 높다.

S라인은 전고체 배터리 제조를 위한 극판과 고체 전해질 공정 설비, 셀 조립 설비 등 전용 설비가 설치된다.

앞서 삼성SDI는 고체 전해질 설계와 합성에 성공해 전고체 배터리 시제품을 만드는 등 기술 개발을 선도해왔다. 독자 리튬 금속 무음극 구조를 개발해 업계 최고 수준의 에너지 밀도와 안전성을 확보하기도 했다.

최윤호 삼성SDI 사장은 "이번에 착공한 S라인은 초격차 기술 경쟁력과 최고의 품질 확보로 수익성 위주의 질적 성장을 이뤄 진정한 1등 기업으로 우뚝 서기 위한 초석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장기영 기자 jky@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