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네이버포스트
  • 유튜브
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오스템임플란트 횡령 직원 1조원 규모 주식 매매

  • font-plus
  • font-minus
  • print
  • 카카오 공유하기
  • twitter
  • facebook

이미지 확대thumbanil

회삿돈 1980억원을 빼돌린 혐의를 받는 오스템임플란트 직원 이 모 씨가 6일 오전 서울 강서경찰서로 들어서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제공

오스템임플란트 회삿돈 2215억원을 빼돌린 혐의로 구속된 이모(45)씨가 횡령금으로 주식을 사고팔았던 규모가 1조원이 넘는 것으로 드러났다.

13일 경찰에 따르면 이씨는 작년 3월부터 12월까지 총 1조2800억원어치의 주식을 사들였다. 매도금액은 총 1조1800억원으로 추산된다.

이씨가 작년 3월부터 횡령한 1980억원으로 주식을 팔고 사는 과정에서 총 매매 규모는 횡령금을 훌쩍 넘는다.

이씨는 14일 특정경제범죄가중처벌법 위반(업무상 횡령), 범죄수익 은닉 등 혐의로 검찰에 구속 송치된다. 공모 혐의를 받는 이씨 아내 등 가족에 대한 수사는 이날 이씨 부친 장례 절차가 끝나는 대로 본격화할 전망이다.

경찰은 전날 오스템임플란트 본사를 압수수색해 확보한 자료를 토대로 범행 지시·개입 여부 등을 조사하고 있다.

임주희 기자 ljh@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