페이스북 네이버포스트 유튜브
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모건스탠리, 애플 목표주가 200달러 제시···주가 3.5% 급등

  • font-plus
  • font-minus
  • print
  • 카카오 공유하기
  • twitter
  • facebook

모건스탠리가 애플의 목표주가를 기존 164달러에서 200달러로 상향 조정하고 ‘매수’ 투자의견을 유지했다.

7일(현지시간) CNBC에 따르면 케이티 허버티 모건스탠리 애널리스트는 이날 보고서에서 증강현실(AR)·가상현실(VR) 헤드셋이나 자율주행차 등 애플의 신제품은 아직 주가에 반영되지 않았다며 목표주가를 상향 조정했다.

그는 4분기 아이폰 출하량 전망치를 종전 대비 300만대 많은 8300만대로 제시했다. 이는 전년 동기 대비 4% 증가한 규모다. 이와함께 2분기 겪었던 공급 제약도 해소될 것이며 앱스토어 수익도 초기 예측을 넘어설 것이라 전망했다.

허버티 애널리스트는 “우리는 애플이 AR·VR과 자율주행차라는 두 개의 거대 시장을 겨냥한 제품을 준비 중이라는 걸 알고 있다”며 “이러한 제품의 현실화가 다가오고 있다는 점이 주가에 반영돼야 한다”고 설명했다.

한편 이날 뉴욕 증시에서 애플은 전 거래일보다 3.54% 급등한 171.18달러를 기록했다. 이는 사상최고치다. 애플의 시총은 2조8080억 달러로 늘었다.

임주희 기자 ljh@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