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네이버포스트
  • 유튜브
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손병두 한국거래소 이사장 “상장 추진기업 ESG 심사 강화할 것”

  • font-plus
  • font-minus
  • print
  • 카카오 공유하기
  • twitter
  • facebook

이미지 확대thumbanil

손병두 한국거래소 이사장이 7일 오후 여의도 페어몬트 호텔에서 열린 ‘글로벌 기준에 따른 ESG공시 확산전략 토론회’에 참석해 발언하고 있다. 사진=박경보 기자

손병두 한국거래소 이사장은 “상장 추진기업에 대한 ESG 심사를 강화하겠다”고 7일 밝혔다.

손 이사장은 이날 오후 여의도 페어몬트 호텔에서 열린 ‘글로벌 기준에 따른 ESG공시 확산전략 토론회’에 참석해 이같이 설명했다.

손 이사장은 “ESG는 유행을 벗어나 경영의 필수요소로 자리잡았고, 기업에게 돈을 많이 버는 것보다 사회적 책임까지 생각하게 만들었다”며 “착한기업의 조건이 무엇인지 중요해졌지만 일관된 평가 조건이 없어 객관화된 ESG 지표에 대한 필요성이 제기돼 왔다”고 강조했다.

이어 “ESG 공시 표준화에 대비해 다양한 노력을 기울이고 있는 한국거래소는 자율적으로 ESG를 공시하는 분위기를 만들겠다”며 “ESG 정보공개 가이던스를 지속적으로 보완하는 한편, 상장 심사 때 ESG 경영능력을 평가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다만 ESG 심사가 상장 추진기업들에게 너무 큰 부담이 되지 않도록 세심하게 살필 계획이다.

그러면서 “온실가스 배출량 등의 환경 데이터까지 ESG 정보를 원스톱으로 찾아볼 수 있도록 정보공개 가이던스를 구성했다”며 “자본시장의 판도를 바꿀 ESG 패러다임 변화에 적극적으로 대응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한편 이날 토론회에는 손 이사장을 비롯해 고승범 금융위원장, 신진영 자본시장 연구원장, 심인숙 기업지배구조원장, 김의형 회계기준원장, 송영훈 한국거래소 상무 등이 참석했다.

박경보 기자 pkb@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