페이스북 네이버포스트 유튜브
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머크 경구용 치료제, 효능 50%→30%로 하향

  • font-plus
  • font-minus
  • print
  • 카카오 공유하기
  • twitter
  • facebook

미국 제약사 머크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경구용 치료제의 효능이 기존 50% 보다 낮은 30%로 하향됐다.

26일(현지시간) 월스트리스저널(WJS)에 따르면 미 식품의약국(FDA)은 검토 결과 머크의 코로나19 치료제 ‘몰누피라비르(Molnupiravir)’가 당초 분석했던 결과보다 낮은 30% 효능을 보였다고 최종 발표했다. 안전상의 큰 문제는 발견되지 않았다.

앞서 머크는 지난 10월 세계 각국 경·중증 환자 775명을 대상으로 진행한 임상시험에서 몰누피라비르는 입원·사망률을 약 50% 감소시키는 것으로 나타났다는 임상 중간 결과를 밝힌 바 있다.

머크는 올해 말까지 몰누피라비르 1000만 회분을 생산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으며, 내년에는 2000만 회분으로 생산 규모를 늘린다는 방침이다.

한편, 미 FDA 자문위원회는 오는 30일 머크 치료제에 대한 긴급사용 승인(EUA) 여부를 투표에 부칠 예정이다.

임주희 기자 ljh@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