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네이버포스트
  • 유튜브
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무역보험공사, 수소경제 글로벌화 지원 플랫폼 구축

  • font-plus
  • font-minus
  • print
  • 카카오 공유하기
  • twitter
  • facebook

H2KOREA·수출입銀과 22일 3자 업무협약 체결
신시장 개척·생산 인프라 구축 등 다각정 협력

이미지 확대thumbanil

이인호(왼쪽 세번째) 한국무역보험공사 사장, 문재도 수소얼라이언스 회장, 방문규 수출입은행장이 22일 서울 종로구 소재 한국무역보험공사 본사에서 업무협약 체결 후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한국무역보험공사

한국무역보험공사(K-SURE)는 22일 서울 종로구 본사에서 수소융합얼라이언스(이하 H2KOREA), 한국수출입은행(이하 수은)과 '수소경제 발전 및 육성을 위한 3자간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협약은 세 기관의 역량을 모아 수소산업 발전과 수소전문기업 해외시장 진출 등 생태계 확장을 지원하며 탄소중립 이행의 발판을 다지고, 미래 신성장 동력을 강화하기 위한 취지에서 마련됐다. 협약에 따라 한국무보는 H2KOREA, 수은과 함께 글로벌 수소 신시장 개척 및 인프라 지원을 위한 공동 플랫폼을 구축하게 됐다. 세 기관은 신시장 개척을 위한 수소 사업 발굴 및 수출확대, 글로벌 수소 생산·공급 인프라 구축 등을 공동 지원하고 수소산업 육성을 위한 정보도 공유할 예정이다.

특히 산업통상자원부가 지정하고 H2KOREA가 기술사업화와 판로개척을 지원하는 ‘수소전문기업’에 K-SURE가 보험·보증을, 수은은 대출을 제공하는 유기적 협력으로 수소 기업 경쟁력 강화에 힘을 싣는다.

한국무보는 글로벌 산업·경제의 그린 에너지 중심 패러다임 전환에 선제적으로 대응하기 위해 그린 뉴딜 분야에 대한 무역보험 지원강도를 높여 왔다. 올 7월에는 수출채권 미회수 위험을 담보하는 ‘단기수출보험’에 ‘K-뉴딜 글로벌화 특약’을 신설해 친환경 소재·인프라 등 관련 품목 수출 시 우대 혜택을 제공하고 있으며 올 10월까지 그린 뉴딜 분야 지원규모는 2조원을 넘어섰다.

지원 성과도 거뒀다. 지난해 12월 ‘무역보험 특례지원’으로 수출자금 조달을 도왔던 수소·전기차 주요 알루미늄 부품 생산기업 (주)알룩스는 올해 10월까지 수출이 전년 동기대비 90% 늘어나는 성장세를 보이고 있다.

이인호 한국무역보험공사 사장은 “그린 에너지의 해외진출 지원에 무역보험의 활용도를 높이기 위해 다각적으로 노력 중” 이라며 “이번 세 기관 간 협약으로 수소경제 활성화와 관련 기업의 해외진출 지원을 위한 종합 플랫폼이 구축된 만큼 수소 산업이 탄소중립과 미래 신성장 동력의 중심축으로 자리 잡을 수 있도록 수출지원을 힘 있게 추진해 나가겠다” 고 말했다.

이수정 기자 crystal@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