페이스북 네이버포스트 유튜브
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LS일렉트릭, BTS 고도화 버전 출시···과열 부분에만 소화약제 분사

  • font-plus
  • font-minus
  • print
  • kakaostory
  • twitter
  • facebook

국소 분사, 내부식성·절연성 강화된 약제 적용해 설비 부식 최소화

이미지 확대thumbanil

LS일렉트릭가 한전KPS에 납품한 BTS의 업그레이드 버전 제품. 사진=LS일렉트릭 제공

LS일렉트릭이 ESS(에너지저장장치) 배터리 화재 예방 솔루션 BTS(Battery Temperature Sensing)의 업그레이드 버전을 개발했다고 20일 밝혔다.

LS일렉트릭은 광 섬유를 삽입, 배터리 셀과 모듈 단위로 온도를 측정해 과열로 인한 화재를 예방하는 기존 BTS의 솔루션에, 소화약제를 분사하는 기능을 추가 탑재한 고도화된 솔루션을 한전KPS에 최근 납품 완료했다.

BTS는 전기·전자계에서 간섭이 없는 특수 설계된 광섬유를 삽입해 초단위의 연속적인 온도를 측정, 과열 구간을 보다 정밀하고 빠르게 모니터링할 수 있다.

그동안 ESS는 일반적으로 배터리 랙 단위의 단순 연기 감지를 통해 전체 배터리에 소화액을 분사하는 직접주수시스템(Sprinkler)으로 화재 확산을 막아왔으나, 화재 진압 후 전력 설비와 배터리 부식이 심각한 부작용을 낳았다.

업그레이드된 BTS의 경우 배터리 랙 기준이 아닌, 개별 모듈, 셀급 온도까지 정밀히 측정해 각각의 온도 변화와 위험도에 따라 배터리 전체에 소화 약재를 분사하는 형태가 아닌, 화재 위험이 있는 특정 부분에만 국소(spot) 분사한다.

특히 산업통상자원부 소방방재시험을 통과한 ESS 전용 소화 약재를 적용해 소화 이후 설비에 대한 영향을 최소화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LS일렉트릭 관계자는 “고속 온도 모니터링의 고유 기능과 고객이 요구하는 완벽한 화재 소화설비까지 연동해 즉각적이고, 복합적으로 화재 예방 및 화재 대응이 가능한 최신 모델”이라며 “단순히 기능적인 소화 개념에서 진일보한 소화, 소방 보호 협조 시스템으로, 복합적이고 효과적으로 화재를 예방하고 시스템을 보호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이지숙 기자 jisuk618@

관련태그

#LS일렉트릭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