페이스북 네이버포스트 유튜브
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LG전자, 1사1촌 자매결연 확대···농어촌 상생협력 강화

  • font-plus
  • font-minus
  • print
  • 카카오 공유하기
  • twitter
  • facebook

이미지 확대thumbanil

LG트윈타워. 사진=이수길 기자 leo2004@newsway.co.kr

LG전자가 농어촌 지역사회와의 상생협력을 위해 1사1촌 자매결연을 확대하고 있다.

LG전자는 최근 경북 의성군 춘산면 금천2리, 강원 삼척시 도계읍 흥전4리와 정선군 정선읍 애산1리 등 농촌마을 3곳과 자매결연 협약을 맺었다고 18일 밝혔다.

이번 협약에 따라 LG전자의 1사1촌 자매결연 마을은 총 8곳으로 늘었다.

1사1촌 자매결연은 기업이 농어촌 마을과 협약을 맺고 일손 돕기, 농산물 직거래 등 농어촌에 도움이 되는 교류활동을 전개하는 상생협력 프로그램이다.

앞서 LG전자는 올해 상반기 경북 영양군 수비면 신원2리와 청기면 당리, 전남 해남군 북평면 오산리와 동해리, 강원 평창군 용평면 속사1리와 협약을 체결한 바 있다.

LG전자는 자매결연 마을에서 생산한 농산물을 구입해 복지시설에 기부하고 마을 공동시설에 가전제품을 지원하는 등 다양한 교류활동을 추진하고 있다.

올해 상반기에는 자매결연 마을에서 재배한 배추로 만든 김장을 대량 구입해 여러 지역의 쪽방촌에 기부하고, 해당 마을에 거주하는 소외계층 대학생에게 노트북을 전달한 바 있다.

LG전자 대외협력담당 윤대식 전무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인해 어려움을 겪고 있는 농어촌 지역사회를 위해 다양한 상생협력 활동을 펼쳐 함께 성장할 수 있는 방안을 마련할 것”이라고 말했다.

장기영 기자 jky@

관련태그

#LG전자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