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네이버포스트
  • 유튜브
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김용연 서울시의원 “양천향교역-CJ가양부지 지하연결통로 설치 검토 환영”

  • font-plus
  • font-minus
  • print
  • 카카오 공유하기
  • twitter
  • facebook

이미지 확대thumbanil

김용연 서울시의원(가운데)이 서울시 도시교통실 도시철도과 관계공무원, 서울시메트로9호선 시설처 담당자와 간담회를 갖고 있다.

서울시의회 교육위원회 김용연 부위원장(더불어민주당, 강서4)은 지난달 30일 서울시 및 서울시메트로9호선(주) 관계자들과 지하철 9호선 양천향교역 보행환경 개선 관련 간담회를 개최했다.

이날 간담회는 서울시 도시교통실 도시철도과 관계공무원과 서울시메트로9호선 시설처 담당자들이 참석했으며 지하철 출입구 신설 및 CJ가양부지 지하연결통로 조성 등 양천향교역 보행환경 개선을 위한 다양한 논의가 있었다.

양천향교역은 2009년 개통 이래로 2019년까지 꾸준히 이용인구가 증가하고 있으며 앞으로도 마곡지구 개발이 계속됨에 따라 지역주민뿐만 아니라 유동인구 유입 증대가 예상된다는 점에서 보행환경에 대한 개선 에 대한 논의가 계속되고 있다.

서울시메트로9호선은 보행환경 개선을 위해 양천향교역 4,5번 출입구 연장 및 추가설치를 검토한 결과, “역사 내 물탱크실, 변전실, 전기실, 공조기계실 등 기능실 배치와 관련해 이설 및 설치공간이 부족하며 해당 공사를 진행할 경우 비용이 과다하게 소요되고 공사기간이 2년 이상 걸리기 때문에 오히려 이용객들의 불편이 예상된다. 현재 운영 중인 출입구를 이용하는 것이 효과적”이라는 의견을 내놓았다.

한편, 서울시와 서울시메트로9호선은 지하철 9호선 양천향교역과 CJ가양부지를 연결하는 지하연결통로 설치를 검토 중임을 밝혔다.

지하연결통로가 설치된다면 양천향교역 이용자들이 안전하고 쾌적한 보행동선을 확보할 수 있으며 CJ가양부지 대규모 개발에 따라 예상되는 기존 4번 출입구의 혼잡을 분산시키는 효과도 가져올 것으로 기대된다.

김용연 의원은 “마곡지구 개발에 따라 양천향교역 부근 유동인구는 더 증가될 것이기에 앞으로도 계속해서 교통환경 및 보행환경 개선이 필요하다”며 서울시가 꾸준히 관심을 가지고 살펴줄 것을 주문했다.

김 의원은 “마곡지구가 시민들이 마음 편히 통행할 수 있는 곳이 될 수 있도록 계속해서 고민하고 노력할 것이며 특히 교통약자들의 보행환경 개선을 위해 다양한 방안을 검토하겠다”고 의정활동에 대한 포부를 밝혔다.

전국 주성남 기자 jsn024@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