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네이버포스트
  • 유튜브
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핀크, 모든 직원에게 스톱옵션 부여···1주당 5000원

  • font-plus
  • font-minus
  • print
  • 카카오 공유하기
  • twitter
  • facebook

이미지 확대thumbanil

사진=핀크 제공

핀크가 모든 직원에게 스톡옵션(주식매수선택권)을 부여했다고 15일 밝혔다.

핀크는 8월12일 임시 주주총회에서 전 직원 80명을 대상으로 스톡옵션을 지급하는 안건을 결의했다. 행사 가격은 주당 5000원이다. 직원은 부여일로부터 3년이 지난 날부터 스톡옵션을 행사할 수 있다.

스톡옵션 부여는 회사 발전에 기여한 구성원의 노고에 보답하고, 더 큰 도약을 위한 동기 의식을 고취시키는 차원에서 이뤄졌다고 회사 측은 설명했다.

하나금융그룹과 SK텔레콤이 합작한 핀테크 기업 ‘핀크’는 모든 소비자를 포용하는 ‘생활금융플랫폼”을 목표로 2016년 금융계에 출사표를 던졌다.

특히 핀크는 2019년 11월 SKT의 통신 데이터 기반 대안신용평가 모델 ‘T스코어’를 활용한 핀크 대출 서비스를 내놓기도 했다. 8월 기준 총 누적 조회건수는 430만, 총 승인금액은 20조원에 이른다.

아울러 핀크는 지난 7월 마이데이터 본허가를 획득한 뒤 대환대출 서비스를 준비하고 있다. 향후 소비자 데이터를 분석해 생애주기별 이벤트에 앞서 최적의 상품을 제안하는 서비스를 구축할 계획이다.

권영탁 핀크 대표는 “구성원에게 회사의 비전과 성장 가치를 공유하고 동반성장하고자 스톡옵션 지급을 결정했다”면서 “앞으로도 지속 가능한 성장을 목표로 구성원이 회사의 경영과 이익 분배에 적극 참여할 수 있는 성과 보상 문화를 계속 조성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차재서 기자 sia0413@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