페이스북 네이버포스트 유튜브
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GS칼텍스, 여수 수소전지 발전소 건설에 1000억 투자

  • font-plus
  • font-minus
  • print
  • kakaostory
  • twitter
  • facebook

GS칼텍스-동서발전-여수시 투자협약
허세홍 사장 “수소사업 밸류체인 강화”

thumbanil

허세홍 GS칼텍스 사장. 사진=GS칼텍스

GS칼텍스가 한국동서발전과 함께 1000억원을 투자해 전남 여수시에 15메가와트(MW)급 수소 연료전지 발전소를 건설한다.

GS칼텍스는 17일 여수시청에서 허세홍 GS칼텍스 사장, 김영문 한국동서발전 사장, 권오봉 여수시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이 같은 내용을 포함한 ‘수소경제 활성화 및 탄소중립 투자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에 따라 GS칼텍스는 한국동서발전과 함께 수소 연료전지 발전소를 건설하고, 여수시는 원활한 사업 진행을 위해 인·허가 등 행정적 지원에 나선다.

GS칼텍스는 한국동서발전과 1000억원을 투자해 여수시 소재 한국동서발전 호남화력발전소 내 유휴부지에 오는 2023년 완공을 목표로 15MW급 수소 연료전지 발전소를 짓는다.

발전소가 완공되면 GS칼텍스 여수공장에서 생산되는 부생수소를 공급받아 산소와의 화학 반응을 통해 전기를 생산하게 된다.

이 발전소는 LNG를 원료로 하는 다른 수소 연료전지 발전소와 달리 부생수소를 사용해 이산화탄소가 배출되지 않는 만큼 친환경적이다. 인근에 위치한 GS칼텍스 여수공장에서 파이프라인으로 부생수소를 공급받아 비용도 절감할 수 있다.

해당 발전소에서 생산되는 전기는 약 5만가구가 사용할 수 있는 규모다.

이와 함께 GS칼텍스와 한국동서발전은 탄소 포집·활용(CCU) 기술 실증 및 상용화 사업도 추진한다.

CCU 기술 상용화를 통해 GS칼텍스 여수공장에서 발생하는 이산화탄소를 포집해 화학제품으로 전환하는 방안을 검토할 계획이다.

허세홍 사장은 “한국동서발전, 여수시와의 투자협약으로 수소사업 밸류체인(Value chain)을 더욱 강화할 수 있게 됐다”며 “앞으로도 수소 관련 사업을 지속적으로 발굴하는 동시에 다양한 친환경 에너지원으로 사업을 확대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GS칼텍스는 액화수소 플랜트와 수소충전소 구축 등을 통해 수소사업을 적극 추진하고 있다.

GS칼텍스는 지난달 한국가스공사와 ‘액화수소 생산 및 공급 사업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해 액화수소 플랜트와 액화수소 충전소, 수소 추출설비 구축 등을 추진하고 있다.

지난해 5월에는 현대자동차와 함께 서울시 강동구에 수소충전소를 준공해 운영 중이며, 오는 2022년 완공을 목표로 제주도에도 수소충전소를 구축할 계획이다.

장기영 기자 jky@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