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네이버포스트
  • 유튜브
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문 대통령, 이성용 공군참모총장 사의 즉각 수용

  • font-plus
  • font-minus
  • print
  • 카카오 공유하기
  • twitter
  • facebook

이미지 확대thumbanil

문 대통령. 사진=연합뉴스

문재인 대통령은 4일 이성용 공군참모총장의 사의를 즉각 수용했다.

박수현 청와대 국민소통수석은 이날 오후 춘추관에서 브리핑을 통해 이 같이 밝히며 “사표 수리와 관련한 절차는 최대한 신속하게 진행할 예정”이라고 설명했다.
 
또한 박 수석은 “문재인 대통령은 최고 상급자까지 보고와 조치 과정을 포함한 지휘라인 문제도 엄정하게 처리해 나가라고 지시한 바 있다”고 덧붙였다.

앞서 이날 이 총장은 공군 부사관 사망 사건에 대한 책임을 지고 사의를 표명했다.

공군에 따르면 이 총장은 이날 “일련의 상황에 대해 무거운 책임을 통감하고, 사의를 표명한다”는 의사를 밝힌 것이다.

이에 대해 청와대 고위관계자는 이날 오후 춘추관에서 기자들과 만난 자리에서 문 대통령의 사의 수용 배경과 관련해서는 “즉각 수용했다는 것은 수용 의사를 말씀하신 것이다. 사표 수리 관련한 절차가 진행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이 관계자는 “고위공직자들이 사표 제출시 재직 중 부정 관련 사항이 없는지 관련 기관의 조사가 진행되는 것이 먼저고, 특히 이 건은 참모총장 본인이 이 건과 관련해 조사나 수사를 받아야 하는 상황도 있을지 모르는 사안이 겹쳐진 것이기 때문에 앞으로 절차가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이 절차를 가급적 빠르게 진행하겠다는 뜻이고 대통령의 강한 의지가 표현돼 있다고 보면 되겠다”고 덧붙였다.

유민주 기자 youmin@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