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네이버포스트
  • 유튜브
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삼성생명, 복수노조 후 첫 임단협 합의

  • font-plus
  • font-minus
  • print
  • 카카오 공유하기
  • twitter
  • facebook

기본 인상률·성과인상률 포함 임금 4.5% 인상

삼성생명이 복수 노동조합 체제로 바꾼 뒤 처음으로 진행한 임금·단체협약에서 순조롭게 합의했다.

10일 삼성생명에 따르면 임단협 협의 결과 올해 임금은 기본 인상률(베이스업)과 성과인상률을 포함해 4.5%가 인상됐다.

이는 최근 삼성생명에서 진행한 임단협 중 가장 높은 수준의 임금 상승률로 사측과 복수노조의 협상을 바탕으로 도출된 결과다. 이번 임단협을 통해 임금피크 적용 연령은 1년 연장돼 만 55세에서 56세가 됐으며 복지 포인트도 30만 원이 인상돼 70만~80만 원에서 100만~110만 원으로 올랐다.

또 노조위원장 등 전임자의 근로시간 면제 부여, 사무실 및 비품 지원 등 복수노조의 지원이 강화될 예정이다. 사측은 향후 노조와의 적극적인 커뮤니케이션 강화를 이어갈 계획이다.

한편, 삼성생명은 기존 삼성생명보험노조 외에 지난해 5월 삼성생명직원노조가 설립되면서 복수노조 체제가 됐다.

김다이 기자 dayi@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