페이스북 네이버포스트 유튜브
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日롯데 주총서 신동빈 해임안 또 부결···경영권 장악 입증

  • font-plus
  • font-minus
  • print
  • 카카오 공유하기
  • twitter
  • facebook

이미지 확대thumbanil

그래픽=박혜수 기자

24일 일본 롯데홀딩스 정기주주총회에서 신동주 전 롯데홀딩스 부회장(SDJ코퍼레이션 회장)이 제안한 신동빈 롯데그룹 회장을 롯데홀딩스 이사 해임 안건이 부결됐다.

롯데그룹에 따르면 이날 오전 일본 도쿄에서 열린 일본 롯데홀딩스 주총에서 신동주 회장이 제기한 신동빈 회장의 이사 해임 안건과 정관 변경 안건이 모두 부결됐다.

앞서 신 전 부회장은 신 회장이 지난해 10월 국정농단·경영비리 재판에서 유죄를 선고 받으면서 롯데그룹의 브랜드 가치∙평판∙기업 가치가 크게 훼손된 데 책임을 물어 이사직에서 해임해야 한다며 이 같은 내용의 주주제안서를 지난 4월 제출했다.

신 전 부회장은 이날 자신이 제기한 안건이 부결됨에 따라 일본 법원에 신 회장의 이사 해임을 요구하는 소송을 제기할 전망이다.

신 전 부회장이 신 회장의 롯데홀딩스 이사 해임 건을 제출한 것은 이번 6번째다. 신 전 부회장은 경영권 분쟁이 시작된 2015년 7월부터 2018년까지 5차례에 걸쳐 열린 일본 롯데홀딩스 주총에서 신동빈 회장 해임안과 함께 본인의 이사직 복귀안을 걸고 표 대결을 벌였으나 모두 패한 바 있다.

한편 이번 주총에는 신 회장과 신 전 부회장 모두 불참했다.

정혜인 기자 hij@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