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네이버포스트
  • 유튜브
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신한금융투자 "LG디스플레이, 펀드멘탈보다 저평가"

  • font-plus
  • font-minus
  • print
  • 카카오 공유하기
  • twitter
  • facebook

신한금융투자는 27일 LG디스플레이가 펀드멘탈보다 저평가된 매력이 있다며 투자의견 매수 유지와 목표주가 4만7000원을 유지했다.

소현철 연구원은 "LG디스플레이가 1분기를 바닥으로 실적 모멘텀이 강화 될 것이다"며 "영업이익은 1분기 1640억원에서 2분기 3750억원, 3분기 5440억원으로 확대될 것이다"고 내다봤다.

소 연구원은 "글로벌 TV 산업 재편에 따라 LG디스플레이가 수혜를 받을 것으로 전망된다"며 "엔화약세에도 불구하고 삼성의 샤프 지분 투자, 파나소닉의 PDP TV 사업 철수 등 일본TV 업체들이 TV 사업을 축소하고 있기 때문이다"고 설명했다.

그는 "글로벌 조사기관들은 올해 스마트폰 수요를 8억5000대에서 9억대 이상으로 상향조정하고 있다"며 "올해 스마트폰 수요 상향조정에 따른 수혜도 예상된다"고 말했다.

특히, 고해상도 스마트폰 수요급증으로 고부가가치 LTPS LCD 주문이 증가하고 있는 것으로 조사됐다. 따라서 올 3분기 6세대 LTPS 공장 가동이 시작되는 LG디스플레이의 수혜가 전망된다는 분석이다.

그는 "일각에서 오는 6월말 중국 TV 패널 재고증가로 가격하락 전망을 제기한다"며 "그러나 올해 신규 LCD 공장 가동이 없고 50”이상 TV, 스마트폰, 태블릿 PC 고성장세로 6월부터 LCD 수급은 타이트할 것이다"고 덧붙였다.

박지은 기자 pje88@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