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네이버포스트
  • 유튜브
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LG디스플레이, 8세대 OLED TV 라인 7063억 신규투자

  • font-plus
  • font-minus
  • print
  • 카카오 공유하기
  • twitter
  • facebook

LG디스플레이(대표 한상범)가 앞으로 대형 OLED TV 시장을 선도하기 위해 약 7063억원 규모의 8세대 WRGB OLED TV 신규라인(M2) 투자를 결정했다.

LG디스플레이는 18일 “이번 투자 결정은 지난 15일 이사회를 통해 의결됐으며, 이 같은 내용을 오늘 오전 7시부터 공시한다”고 밝혔다.

LG디스플레이는 “이번에 투자하기로 한 M2라인은 파주 P9 공장에 위치하고 있으며, 월 2만6000장 생산규모(유리기판 투입기준)의 8세대(2200㎜×2500㎜) WRGB OLED 증착라인으로 오는 2014년 상반기 중 양산에 들어갈 계획”이라고 설명했다.

LG디스플레이에 따르면 지난달 세계 최초로 55인치 OLED TV를 출시해 본격적인 OLED TV 시대의 개막을 연 것이 자사라는 입장이다.

또한 경쟁사들보다 한발 앞선 투자로 차세대 OLED TV 시장 주도권을 공고히 하는 한편, 고객에게 차별화된 가치를 제공함으로써 OLED TV 시장을 선도한다는 전략이다.

특히 LG디스플레이는 초대형, Ultra HD, 곡면형(Curved)과 같은 차별화된 OLED 제품으로 차세대 TV 시장을 선도할 방침인 것으로 전해졌다.

LG디스플레이는 “최적의 투자와 OLED 생산 확대를 통한 규모의 경제 실현으로 Cost 경쟁력을 확보해 경쟁사들이 따라올 수 없는 진입장벽을 구축함으로써 ‘LG의 OLED TV 1등’ 전략을 실현한다는 계획”이라고 말했다.

LG디스플레이가 세계 최초 OLED TV 시대 개막에 이어 차세대 OLED라인 신규투자를 신속하게 결정해 OLED TV 시장 선점의 교두보를 마련할 수 있는 것은 WRGB OLED 기술방식을 채택했기 때문인 것으로 알려졌다.

LG디스플레이는 이에 대해 “WRGB방식은 OLED의 대형화에 걸림돌이었던 미세마스크를 사용하지 않아 50인치 이상 대형 TV 제조에 유리하며, 색 정확도와 수명문제를 야기한 청색 유기물의 수명문제를 적, 청, 녹색 유기물의 수직 증착을 통한 발광구조로 해결했다”고 소개했다.

이어 “WRGB기술은 산화물(Oxide) TFT와 구리배선기술을 통해 대형화시 문제되는 발열문제를 해결했으며, 55인치 패널기준으로 LCD대비 5분의 1 수준인 3.5kg의 무게와 스마트폰보다 얇은 4㎜ 두께를 실현해 명실상부한 차세대 TV의 완벽함을 구현할 수 있었다”고 강조했다.

한편, 디스플레이 전문 시장조사기관인 디스플레이서치(DisplaySearch)에 따르면, OLED TV 패널은 내년을 기점으로 큰 폭의 증가가 예상되며, 오는 2015년에는 30억 달러 규모로 성장해 차세대 High-End(고가의 프리미엄 제품) TV 시장을 견인할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박일경 기자 ikpark@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