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네이버포스트
  • 유튜브
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LG전자, 베트남에 3억 달러 투자

  • font-plus
  • font-minus
  • print
  • 카카오 공유하기
  • twitter
  • facebook

LG전자(대표 구본준)가 오는 2020년까지 베트남에 3억 달러를 투자해 가전 공장을 짓는다.

LG전자는 베트남 북부 항구도시 하이퐁의 40만㎡(약 12만평) 부지에 가전 공장을 세운다고 17일 발표했다.

LG전자에 따르면 현재 가동 중인 하이퐁 공장과 흥옌 공장을 합쳐 하이퐁 신규 부지에 새 공장을 건설한다.

하이퐁은 베트남 제3의 도시로, 수노 하노이에서 북쪽으로 약 100㎞ 떨어진 항구도시다. 베트남과 중국의 경제협력벨트를 연결하는 핵심 공업도시이다.

LG전자 관계자는 “기존 베트남 공장이 너무 좁고 임대기간이 끝나가 신규 부지를 물색하다 하이퐁을 낙점했다”고 설명했다.

LG전자는 그동안 베트남에서 만들어온 냉장고와 세탁기, 에어컨 등을 새 공장에서 계속 생산할 방침인 것으로 알려졌다.

베트남 내수용이 대부분이며 일부 품목은 수출할 계획이다. 현재로선 휴대폰과 TV 등을 생산하는 방안은 검토하지 않고 있다.

이에 앞서 LG전자는 베트남 당국에 하이퐁 부지를 경제특구로 지정해 달라고 요청한 바 있다. 경제특구가 되면 법인세와 관세 등을 인하 받고 토지임대료를 감면받는다. 법인세는 9년간 면제된다.

LG전자 최고운영책임자(COO) 김종식 사장은 이달 초 베트남을 방문해 쯔엉떤상 베트남 국가주석을 만나 지원을 요청했던 것으로 전해졌다.

박일경 기자 ikpark@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