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네이버포스트
  • 유튜브
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LG유플러스, 설 연휴 통화량 증가 대비책 '이상무'

  • font-plus
  • font-minus
  • print
  • 카카오 공유하기
  • twitter
  • facebook

thumbanil

LG유플러스는 설 연휴 고객에게 원활한 서비스 제공을 위해 설 연휴 기간 동안 상암사옥에 종합상황실을 개소하고 24시간 비상운영체제를 가동한다.

금년 설 연휴기간이 짧아 귀향, 귀경길 모두 교통체증이 매우 많이 발생할 것으로 국토해양부는 예측하고 있다.

따라서 LG유플러스는 전국의 고속도로를 비롯 고속도로가 겹치는 분기점, 고속도로 휴게소, 톨게이트, 나들목 등 교통 체증으로 통화량 급증이 예상되는 지역에 대해 지난해 통화량 추이를 분석해 통화채널카드를 추가 증설했으며 이동기지국 장비의 비상운영대기를 완료했다.

또한 고속철도역, 고속터미널, 백화점, 쇼핑몰, 대규모의 지역 재래시장과 할인마트, 공원, 묘지 등 유동인구 밀집 예상지역에 대해 최적화 작업과 장비점검을 완료한 상태이며, 공단이나 공장 지역의 정전에 대비 별도의 비상 발전기를 준비해 놓은 상태이다.

특히 LTE & VoLTE 서비스는 최고의 전국 커버리지와 다양한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어 고객들의 기대도 큰 만큼 만반의 준비로 최고 품질의 서비스를 제공해 고객의 기대에 부응하기로 했다.

그리고 명절 특성상 특정지역의 통화량 증가로 인한 통화품질 저하 및 장애 발생에 대비하여 중요 거점지역에는 평상시의 2배 수준의 현장요원을 증원했으며, 지방의 통화량 증가에 대비, 상대적으로 여유가 있는 수도권 교환기와 호를 분산시켜 과부하를 방지하기로 했다.

이는 설 연휴에 몰리는 귀향객에게 원활한 통화품질을 제공하고 교통 체증 등 유사시의 통화량 폭증에도 대비하여 고객의 편의를 극대화하기 위한 것이다.

또한 전국 주요지역 및 고속도로 주변 등 기지국의 용량을 추가로 증설해 귀향 및 귀성 시 음성 및 영상통화는 물론, 교통정보, 주유소 및 맛집 검색, 모바일 게임 과 뮤직 등의 콘텐츠 및 모바일 앱(App)을 원활하게 사용할 수 있도록 했다.

이주현 기자 jhjh13@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