페이스북 네이버포스트 유튜브
인간과 공간을 위한 빛의 가장 아름다운 진화 옳은미래 lg의 옳은 미래가 더 궁금하다면 lgfyture.com

‘학폭 논란’ 이재영·이다영, 자필 사과문 공개

프로배구 선수 이재영·이다영 자매가 학교폭력 논란과 관련해 자필사과문을 공개했다/사진=이재영 인스타그램·이다영 인스타그램

여자 프로배구 흥국생명의 이재영·이다영(25) 쌍둥이 자매가 학교폭력 논란에 휩싸인 가운데 피해자들에게 자필로 쓴 사과문을 공개했다.

이재영·이다영 자매는 10일 각자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사과문을 게시하고 학교 재학 시절 잘못한 일을 반성한다며 피해자들에게 진심으로 사과한다고 밝혔다.

이재영은 “저의 잘못된 언행으로 고통의 시간을 보낸 분들에게 대단히 죄송하다”며 “잘못했습니다. 다시 한번 사과드린다”라고 말했다.

이어 “좀 더 성숙한 사람이 되도록 노력하겠으며 (피해자들을) 직접 뵙고 잘못을 인정하고 사죄하겠다”며 “힘든 시기에 저의 부족함으로 실망을 안겨드려 죄송하다”고 밝혔다.

이다영 역시 “학창 시절 같이 땀 흘리고 운동한 동료에게 어린 마음으로 힘든 기억과 상처를 갖도록 언행을 해 깊이 사죄드린다”며 “깊은 죄책감을 느끼며 자숙하고 반성하겠다”고 말했다.

앞서 이재영·이다영 자매와 같은 초등학교·중학교 배구선수단에서 활동한 것으로 알려진 이들은 전날 인터넷 커뮤니티에 ‘현직 배구선수 학폭 피해자들입니다’라는 제목의 글을 올리고 쌍둥이 자매로부터 학교 폭력을 당했다고 주장했다. 피해자들은 이들 자매로부터 ‘진심 어린 사과를 받고 싶다’고 강조했다.

흥국생명 구단은 “이재영·다영 선수의 학교폭력 사실과 관련해 팬 여러분께 실망을 드려 죄송합니다”라며 “선수들은 학생 시절 잘못한 일을 뉘우치고 있습니다. 상처를 입은 피해자분들에게 진심으로 사과의 말씀을 드립니다”라는 사과문을 발표했다.

허지은 기자 hur@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AD
로또리치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