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혜린 기자
등록 :
2020-04-06 14:48
관련 태그

#홍남기

#코로나

홍남기 “실업·도산 최소화…최대한의 추가 대책보강”

“몇개월간 고비계곡 잘 견뎌내도록 한계·위기기업 대응·고용충격 대비”

홍남기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관련 경제현장 실태 점검및 간담회’. 사진=이수길 기자 leo2004@newsway.co.kr

홍남기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은 6일 “자영업자, 소상공인, 기업, 국민들이 지금 당장 몇개월간의 고비계곡을 잘 견뎌내고 다시 일어서도록 하는데, 지금까지의 지원이 충분치 않아 최대한의 추가적 대책보강이 긴요하다”고 밝혔다.

홍 부총리는 이날 기재부 정부서울청사에서 확대간부회의를 주재하고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가 우리 경제에 전례 없을 정도의 파급영향을 미치고 있고, 실물경제로의 영향이 더 깊고 가속화할 것으로 전망된다”면서 이같이 말했다.

홍 부총리는 기재부를 중심으로 경제부처들이 민생기반을 지켜내고 실업·도산을 최소화하며 경제의 복원력을 조기 회복하기 위해 정책보강을 신속히 마련할 필요가 있다고 강조했다.

정책보강이 필요한 5가지 분야로 ▲자영업자·소상공인 피해극복 지원의 사각지대 보완 ▲생산차질·일시적 유동성 애로를 겪고 있는 한계·위기기업 대응 ▲고용 충격에 대비한 고용안정화대책 ▲소비·투자 등 내수 활성화 대책 ▲수출력 견지 대책을 꼽았다.

홍 부총리는 이런 현안 대응과 함께 코로나19 사태 이후 크게 달라질 세계 경제질서와 산업생태계에 대비해 포스트 코로나 시대의 경제정책방향과 정책과제들에 대해서도 범정부 태스크포스(TF)를 구성해 선제적으로 검토해나갈 것을 당부했다.

그는 “지금은 현장의 목소리, 애로사항을 귀담아 경청하고 발 빠르게 빈틈없이 정책으로 연결하려는 열정이 필요한 시기”라면서 “‘산을 만나면 길을 내고 물을 만나면 다리를 놓아 돌파한다는 자세(逢山開道 遇水架橋)’를 견지해달라”고 말했다.

주혜린 기자 joojoosky@

<저작권자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AD
로또리치
배철현의 테마 에세이
한국산업기술대학교
삼성화재
집 걱정 없눈 세상을 만드는 LH 한국토지주택공사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서울특별시 용산구 한강대로 252 우리빌딩 6층 | 등록번호 : 서울, 아00528 | 등록일자 : 2005.08 | 제호 : 뉴스웨이 | 발행인 : 김종현
편집인 : 강 혁 | 청소년보호책임자 : 안 민 | Tel : 02. 799. 9700 | Fax : 02. 799. 9724 | mail to webmaster@newsway.co.kr
뉴스웨이의 모든 콘텐츠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은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Newsway. All Rights Reserved.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