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네이버포스트
  • 유튜브

수해복구 현장서 실언, '비 좀 왔으면' 김성원 "정말 죄송···어떤 처분도 달게 받을 것"

김성원 국민의힘 의원이 12일 서울 여의도 국회 소통관에서 대국민사과 기자회견을 열고 전날 수해 복구 자원봉사 현장에서 한 "솔직히 비 좀 왔으면 좋겠다. 사진 잘 나오게" 발언에 대해 사과했다.
처음으로이전12345678910다음마지막페이지
위로 가기